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한국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작가회의 통신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613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세월호 규명시 304편을 마치며 - 나해철
이름 사무처 이메일
첨부 작가회의통신_시분과_나해철_120504.jpg (1.1M)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   ‘편고(偏枯)’에 빠진 작품 - 황선열 사무처 2015.07.06. 678
40   곧, 종전 70주년, 유족의 나라, 끝나지 않는 10월 - 고희림 사무처 2015.07.02. 548
39   거리의 아빠들, 책읽기와 글쓰기로 마음을 열다 - 노경실 사무처 2015.07.02. 432
38   작가들의 원고료 지원이 끊기고 있습니다 - 오창은 사무처 2015.06.15. 636
37   구실사람 - 이은주 사무처 2015.06.08. 499
36   독점의 언어와 문학의 언어 - 김병호 사무처 2015.06.01. 440
35   여행 하는 사람과 하지 못하는 사람 - 이만교 사무처 2015.05.26. 547
34   날선 울음에 대한 예의 - 김해자 사무처 2015.05.18. 449
33   대구경북에서 시인으로 산다는 것 - 박승민 사무처 2015.05.11. 549
  세월호 규명시 304편을 마치며 - 나해철 사무처 2015.05.06. 614
31   늑대가 나타났어요 - 송언 사무처 2015.04.27. 538
30   ‘새로운 시작’을 시작하는 문학을 기대하며 - 이성혁 사무처 2015.04.20. 502
29   어느덧 사월이다 - 이진 사무처 2015.04.13. 522
28   꽃을 기다리며 - 황재학 사무처 2015.04.07. 580
27   우리말의 풍경 - 권서각 사무처 2015.03.30. 552



1 / 2 / 3 /4 / 5 /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