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공지사항

성명서

작가회의 통신

작가회의 회보

관련 언론보도

사무처 소식

사무처 소식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298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시분과 신입회원 환영회 및 <이 계절의 시집 읽기>
이름 사무처 이메일
첨부 tlqnsrhk800.jpg (276.3K)




시분과 신입회원 환영회 및 <이 계절의 시집 읽기>

2월 2일 오후 7시 작가회의 사무실에서 시분과 회원들과 신입회원들의 만남이 있었다. 
이설야 시인의 『우리는 좀더 어두워지기로 햇네』, 김수상 시인의 『사랑의 뼈들』을 낭송하고 소감을 말하며 친목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   20170515 세월호 순례길 출발식 사무처 2017.05.17. 43
46   2017 시인모교 방문: 김경미 시인이 영등포여자고등학교를 방문하다 사무처 2017.05.12. 61
45   2017년 4월 한국작가회의 정례이사회 사무처 2017.05.11. 56
44   2017 시인모교 방문: 이주영 시인이 서울공업고등학교를 방문하다 사무처 2017.05.11. 33
43   2017 시인모교 방문: 김응교 시인이 경복고등학교를 방문하다 사무처 2017.04.26. 77
42   한국작가회의 제30차 정기총회 사무처 2017.02.23. 292
  시분과 신입회원 환영회 및 <이 계절의 시집 읽기> 사무처 2017.02.17. 299
40   평화인권위원회 '문화예술계 내 성폭력 어떻게 할 것인가' 세미나 … 사무처 2017.02.17. 499
39   문학인 블랙리스트 버스 사무처 2017.02.17. 139
38   제15회 아름다운 작가상, 제1회 내일의 한국작가상 사무처 2017.02.17. 118
37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관련 공동 기자회견 사무처 2017.02.17. 102
36   천 개의 만장 만인의 바람 사무처 2017.02.17. 95
35   한국작가회의 사무실 영등포 사무실 이전-조명을 달았습니다 사무처 2017.02.16. 144
34   2016년 11월 집들이 사무처 2017.02.16. 133
33   '우리 모두가 블랙리스트 예술가다' 예술행동위원회 <문화예술 긴급… 사무처 2016.10.19. 647



1 /2 / 3 / 4 /

 

(07245)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44길 9, 2층 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02)313-1449 / 팩스 02)392-183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