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회 소식 지부 소식 사무국장단

지회 소식

지부 소식

사무국장단


지회 소식

전체강원경남대구·경북광주·전남대전부산울산인천전북제주충남충북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4008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인천] [인천]"러일전쟁의 서막-제물포해전" 자료전
이름 박성한 이메일
첨부 jae2.jpg (104.6K)
첨부 제물포의영웅등(띠지표지).jpg (355.4K)





러일전쟁, 제물포의 영웅들』출간 기념 자료전 가스통 르루의 『러일전쟁, 제물포의 영웅들』출간 기념 전시 “러일전쟁의 서막 - 제물포해전” -전시 기간 및 장소 서울: 2006. 3. 24~26. 래미안갤러리 (운니동) 인천 : 2006. 4. 1~10. 스페이스빔(구월동) *전시 오픈 행사 및 출판기념회 4. 1(토) 오후4시 스페이스빔 -주최 : 인천작가회의, 도서출판 작가들 -후원 : 주한프랑스대사관 - 전시를 열며 이 전시회는 1904년에 프랑스 파리에서 출간된 가스통 르루(Gaston Leroux)의 제물포의 영웅들(원제 LES HÉROS DE CHEMULPO)의 한국어판 『러일전쟁, 제물포의 영웅들』의 출간을 기념하여 기획되었다. 1904년 2월 8~9일 사이에 인천 앞바다에서 일어난 제물포해전은 한반도를 둘러싸고 각축했던 러시아와 일본간의 2년에 걸친 러일전쟁의 서막을 알리는 해전이었다. 당시 국제중립항이었던 제물포에서 일본의 연합함대는 러시아의 두 순양함 바랴그 호와 카레예츠 호를 기습 공격함으로써 제물포 및 한반도에서의 패권을 노골화였다. 제물포해전이 발발한 지 102년을 맞아, 그동안 철처하게 묻혀 있었던 가스통 르루의 책을 발굴하여 제물포해전의 역사적 실상이 낱낱이 드러나게 된 것은, 늦은 감은 있지만,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새삼 역사적 성찰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이 책의 출간을 Ar. Johanson이 제물포해전의 장면마다를 생생한 붓끝으로 그려낸 수채화 24점을 전시하고, 아울러 제물포해전과 관련한 도판, 사진과 러일전쟁 관련 도서와 물품등을 함께 전시하여, 역사를 되돌아보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하였다. - 가스통 르루의 『제물포의 영웅들』에 대하여 이 책은 프랑스의 작가 가스통 르루가 『르 마탱 Le Matin 』지의 기자로 활약하던 1904년 2월 8-9일에 한국 제물포(오늘날의 인천)에서 일어난 제물포해전을 취재하여 생생하게 기록한 르포르타주이다. 러일전쟁의 서막을 알린 제물포해전은 당시 중립항이었던 제물포에서 선전포고도 없이 기습 공격한 일본 함대에 맞서 러시아의 바랴그 호와 까레예쯔 호의 승무원들이 영웅적으로 싸우다 자폭한 사건으로 당시의 정세에 큰 영향을 미쳤다. 가스통 르루는 제물포해전에서 생존한 러시아 수병들을 1904년 4월 1일 밤 수에즈 운하의 프랑스 여객선 오스트랄리앵 호에서 만나 5일 동안 인터뷰하면서 이 책을 기록, 1904년 말에 빠리의 리브레리 펙릭스 쥐방 출판사(Librairie FELIX JUVEN)에서 출간하였다. 올해로 제물포해전이 일어난 지 102년이 지났다. 가스통 르루의 『제물포의 영웅들』LES HÉROS DE CHEMULPO 출간 102년 만에, 제물포해전의 역사적 장소인 한국의 인천에 있는 도서출판 작가들에서 묻혀 있던 이 책을 발굴하고, 마침 한불수교120년을 맞아 주한프랑스대사관의 후원하여 한국어판 『러일전쟁, 제물포의 영웅들』이 출간되기에 이르렀다. - 작자 가스통 르루(Gaston Leroux, 1868-1927) 프랑스의 기자, 추리소설가. 1868년 5월 6일 프랑스 파리에서 출생한 가스통 르루는 법률사무소의 서기로 일하면서 문학에 대한 꿈을 키웠다. 1890년대에 들어 《르 마탱》지를 중심으로 저널리스트로 활동하기 시작하였다. 1894∼1906년에는 특파원으로 세계 각지를 돌아다니면서 제물포해전과 러시아 혁명을 비롯한 다양한 사건을 언론에 보도하고, 그 공로로 레지옹 도뇌르 훈장을 받기도 하였다. 1907년부터 본격적으로 소설 집필에만 몰두, 룰르타비유 탐정을 주인공으로 한 『노란 방의 비밀』(1908)이 큰 인기를 얻었다. 그에게 가장 큰 명성을 얻게 해준 소설 『오페라의 유령』(1910)은 뮤지컬의 고전으로 오늘날까지 그 명성을 이어내려오고 있다. 추리소설과 환상소설을 넘나들며 왕성하게 창작활동을 전개한 프랑스의 대표적 환상문학가인 가스통 르루는 총 46편의 작품을 남긴 채 1927년 4월 15일 니스에서 사망하였다. - 전시 구성 Part 1. 『러일전쟁, 제물포의 영웅들』에 수록된 Ar. Johanson의 수채화 Part 2. 1904년 제물포해전 보도사진전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5 충북   [충북]“권태응 생가를 구하라” 관리자 2006.07.06. 3088
64 전북   [전북]신나는 예술여행 관리자 2006.06.13. 3007
63 인천   [인천]제2회 우리시대 작가와의 만남-성석제 소설가 박성한 2006.06.03. 2923
62 인천   [인천]제1회 우리시대 작가와의 만남-도종환 시인 박성한 2006.05.10. 3358
61 대전   [대전충남]장애인들과 함께하는 생활문학강좌 관리자 2006.04.25. 3163
60 전북   [전북]문학청년들과 축구잔치 관리자 2006.04.11. 3479
59 제주   [제주]제13회 4ㆍ3 문학제 사무처 2006.03.30. 2959
인천   [인천]"러일전쟁의 서막-제물포해전" 자료전 박성한 2006.03.28. 4009
57 전북   [전북]2006년 정기총회 개최 관리자 2006.02.14. 3135
56 경남   [경남]2006년 정기총회 개최 관리자 2006.01.11. 3389
55 전북   [전북]1월 월례문학토론회 관리자 2006.01.10. 3140
54 제주   [제주]새 집행부 구성 관리자 2006.01.01. 3422
53 인천   [인천]새 집행부 구성 관리자 2005.12.20. 3127
52 대전   [대전충남]지회장에 김백겸 시인 선출 관리자 2005.12.13. 3330
51 전북   [전북]'달빛문학마당-달빛, 스미다·번지다' 개최 관리자 2005.12.13. 3521



[이전 10개]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