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과 및 위원회 법률 및 의료상담 올해의책선정위원회

분과 및 위원회

법률 및 의료상담

올해의책선정위원회

분과 및 위원회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789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자유실천위원회] [보도] 5.10 세월호 희생자 추모와 진상규명 촉구를 위한 작가행동 보도 내용
이름 자유실천 이메일



<세월호참사> 한국작가회의, 10일 추모 문예제 개최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국내 대표적 문인단체인 한국작가회의(이사장 이시영)는 세월호 참사 희생자의 넋을 달래고 유족들의 아픔을 함께하기 위해 10일 오후 7시 대한문 앞에서 2시간가량 추모 문예제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작가회의는 "작가들이 하늘에 바치며, 세상에 전하는 글들이 세월호와 함께 차가운 바다에 잠긴 고혼들을 달래고, 갈피를 못 잡고 표류하는 이 나라를 지키는 작은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행사 개최 취지를 설명했다.

아울러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장해야 할 국가기관의 무능함과 책임의 최종 당사자인 정부가 애도의 물결에 몸을 숨기고, 책임을 전가하기 급급한 현실을 엄중히 지적한다"면서 "이에 대해 국정의 최종 책임자인 대통령의 진정성 있는 반성과 특단의 대책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추모 문예제에는 민영, 정우영, 이상국, 이재무, 함민복, 강신애, 송경동, 정원도, 박일환, 임성용, 문동만, 허은실, 휘민, 이승철, 김일영, 김성규, 최명진, 양은숙, 김자흔, 김이하, 박찬세(이상 시인), 이시백, 송지현, 유채림(이상 소설가), 장순향 교수, 신기용 명상음악가, 쌍용자동차해고노동자 외 다수 작가가 참석할 예정이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5/02 09:02 송고


세월호 참사 추모 문예제, 한국작가회의
등록 일시 [2014-05-06 07:01:00]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한국작가회의가 희생자의 넋을 달래고 유족들의 아픔을 함께하기 위해 10일 오후 7시 대한문 앞에서 추모 문예제를 연다.

작가회의는 "작가들이 하늘에 바치며, 세상에 전하는 글들이 세월호와 함께 차가운 바다에 잠긴 고혼들을 달래고 갈피를 못 잡고 표류하는 이 나라를 지키는 작은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세월호는 대한민국의 슬픔"이라며 "이번 참사를 통해 드러난 정부의 무능함과 부실, 온갖 비리의 구조적인 문제에 대해 정부는 각별한 자성과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 일시적인 '국가 부재'의 충격에 빠진 국민들을 안정시키고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이번 사건에 대해 국정 운영의 최종 책임자인 대통령의 진정성 있는 반성과 통회가 있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추모 문예제에는 시인 민영·정우영·이상국·이재무·함민복·강신애·송경동·정원도·박일환·임성용·문동만·허은실·휘민·이승철·김일영·김성규·최명진·양은숙·김자흔·김이하·박찬세, 소설가 이시백·송지현·유채림 등이 참가한다.

kafka@newsis.com

 

한국작가회의, 10일 세월호 희생자 추모문예제


       

 
국내 대표 문인단체인 한국작가회의(이사장 이시영)가 세월호 참사 희생자의 넋을 달래고 유족들의 아픔을 함께하기 위해 10일 오후 7시 서울 중구 대한문 앞에서 2시간 동안 추모 문예제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작가회의는 성명을 통해 “작가들이 하늘에 바치며 세상에 전하는 글들이 세월호와 함께 차가운 바다에 잠긴 고혼들을 달래고, 갈피를 못 잡고 표류하는 이 나라를 지키는 작은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행사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장해야 할 국가기관의 무능함과 책임의 최종 당사자인 정부가 애도의 물결에 몸을 숨기고, 책임을 전가하기 급급한 현실을 엄중히 지적한다”고 덧붙였다.

추모 문예제에는 민영, 정우영, 이상국, 이재무, 함민복, 강신애, 송경동, 정원도, 박일환, 임성용, 문동만, 허은실, 휘민, 이승철, 김일영, 김성규, 최명진, 양은숙, 김자흔, 김이하, 박찬세(이상 시인), 이시백, 송지현, 유채림(이상 소설가), 장순향 교수, 신기용 명상음악가, 쌍용자동차해고노동자 외 다수의 작가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2014-05-07


[서울신문]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 자유실천위원회   [좌담] 6월 시사좌담회 - "천안함에서 세월호까지!"(… 자유실천 2014.06.16. 657
31 자유실천위원회   [연명] 전교조 지키기 문화예술인 연대 요청 자유실천 2014.06.16. 634
30 자유실천위원회   [초청] 민영화 다큐 영화 '블랙딜' 시사회에 모십니다 자유실천 2014.06.12. 584
29 자유실천위원회   [집회] 5. 31 "세월호 집회에 자실이 함께 합니다!” 자유실천 2014.05.30. 623
28 자유실천위원회   세월호 관련 작가 시국선언에 관한 제안 자유실천 2014.05.30. 616
27 자유실천위원회   [자료] 세월호 추모 문집 자유실천 2014.05.13. 617
26 자유실천위원회   [후기] ' 세월호 희생자 추모 및 진상규명을 촉구 집… 자유실천 2014.05.13. 1214
자유실천위원회   [보도] 5.10 세월호 희생자 추모와 진상규명 촉구를 … 자유실천 2014.05.09. 790
24 자유실천위원회   [집회] 세월호 희생자 추모와 진상 규명을 촉구하기 … 자유실천 2014.04.30. 616
23 자유실천위원회   5.10 유성 2차 희망버스 계획 연기 및 상황 보고 자유실천 2014.04.23. 630
22 자유실천위원회   [알림] 세상을 말하다 - 좌담회 (4월 24일, 임옥상 화… 자유실천 2014.04.14. 633
21 자유실천위원회   5. 10 유성 희망버스 2차 계획 및 문화예술인 시국선… 자유실천 2014.04.09. 852
20 자유실천위원회   3.15 유성 희망버스 참가 후기(백정희 소설가) 자유실천 2014.03.26. 958
19 자유실천위원회   유성 희망버스 참여 보고 후기 자유실천 2014.03.21. 930
18 자유실천위원회   3.15 유성 희망버스 배차 계획 자유실천 2014.03.11. 784



1 / 2 / 3 / 4 / 5 / 6 / 7 / 8 / 9 /10 /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