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미래구상프로젝트

게시판

미래구상프로젝트

게시판

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글을 C공감으로 보내기 rss
조회 47
글자 크게 하기 글자 작게 하기 프린트
제목 초대! 『대피소의 문학』 출간 기념 저자와의 만남 (6/15 토 3시)
이름 갈무리 이메일



신청 링크 : http://bit.ly/2JPWyHE

 

『대피소의 문학』 출간 기념 저자와의 만남

도움을 구하는 이가 먼저 돕는다

‘생명’이 ‘생존’으로 기우는 세계에 불침번을 서는 일,
관棺을 문門으로 바꾸려는 두드림의 문학.
‘하나’만 허락되는 참혹한 세계에서 대피소를 찾고
대피소를 짓는 사람들이 일구는 다른 문학의 별자리

“생활예술모임 ‘곳간’과 모임 ‘회복하는 글쓰기’ 대표로 활동하는 평론가 김대성의 두번째 비평집”
― 한겨레신문

“바스러져 가는 영혼에 따뜻한 물 한잔…이 시대 문학의 존재 이유”
― 국제신문

“재난이 일상이 된 시대에서 문학이 담보해야 할 역할을 묻는다”
― 연합뉴스

“비평가의 마지막 세대 혹은 새 비평 정신의 첫 세대”로 평가받는 문학평론가 김대성의 두 번째 비평집. 저자는 언제라도, 무엇이라도, 누구라도 무너지고 쓰러질 수 있는 이 세계에서 절실한 것은 미래나 희망이 아니라 오늘을 지켜줄 수 있는 대피소라고 주장한다. 대피소에선 사소하고 별 볼 일 없어 보이는 것이 사람을 살리고 구한다. 한 잔의 물, 한마디의 말, 몸을 덮어줄 한 장의 담요, 각자가 품고 있는 이야기 한 토막, 소중했던 기억 한 자락. 대피소에 당도한 이들은 그제야 마음 놓고 몸을 벌벌 떨 수 있다.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태가 아니라 마음 놓고 몸을 벌벌 떨 수 있는 곳이 필요하다. 대피소의 희미한 불빛은 회복하는 존재들의 몸(flesh)이 어울리며 만들어내는 발열에 가깝다. 누군가의 작은 ‘두드림’만으로도 금세 깨어나는 힘들이 서로를 붙들 때 그 맞잡음이 온기가 되어 대피소를 데운다. 세상의 모든 대피소는 오늘의 폐허를 뚫고 나아갈 수 있는 회복하는 세계를 비추는 등대이기 때문이다.

일시 2019.6.15.(토) 오후 3시

강연자 김대성 Kim Daeseong

1980년 부산 출생. 2007년 계간 『작가세계』 평론부분에 「DJ, 래퍼, 소설가 그리고 소설」이라는 글로 신인상을 수상하며 등단했다. 부산대 국어국문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했고 한국 노동자 글쓰기에 대한 박사학위논문을 쓰며 동아대와 한국해양대에서 강의하고 있다. 2013년 생활예술모임 <곳간>을 열어 활동하면서 제도 바깥에서 사람들과 어울리고 부대끼며 사는 삶으로 이행할 수 있었다. 2015년부터 생활글을 근간으로 <회복하는 글쓰기> 모임을 기획 및 진행하고 있으며 구성원들과 함께 『문이야, 무늬야』(chaaak, 2016)를 함께 썼다. 문화이론계간지 『문화/과학』의 편집위원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생활예술모임 <곳간>과 모임 <회복하는 글쓰기>의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저서로 『무한한 하나』(산지니, 2016)가 있다. 블로그 : https://transone.tistory.com / E-Mail : smellsound@empas.com

프로그램
3시~3시50분 저자 강연
3시50분~4시 휴식
4시~ 자유로운 질의응답과 토론

장소 다중지성의 정원 (문의 02-325-2102)
오시는 길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 18길 9-13 (서교동 464-56) http://bit.ly/dzwvisit

 

 

▶ 갈무리 도서를 구입하시려면?
인터넷 서점> 알라딘 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전국대형 서점> 교보문고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북스리브로
서울지역 서점> 고려대구내서점 그날이오면 풀무질 더북소사이어티 레드북스 산책자
지방 서점> [광주] 책과생활 [부산] 부산도서 영광도서 [부천] 경인문고

 

▶ 메일링 신청 >> http://bit.ly/17Vi6Wi

 

▶ 웹홍보물 거부 >> https://goo.gl/J7erKD

 

▶ 홍보하면 좋을 사이트를 추천해주세요! >> https://goo.gl/Ce35gV

 

태그 : 갈무리, 대피소의 문학, 구조 요청의 동역학, 김대성, 생명, 생존, 문학, 비평, 곳간, 코뮌, 데모:북, 생각다방, 부산, 한받, 공통적인 것, 세월호, 유가족, 김애란, 윤이형, 김이설, 이주란, 조해진, 조갑상, 김윤아, 비행운, 순간 문학, 르포, 용산참사, 글쓰기, 생활예술

 




목록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18   퇴장하면서 염라판관 2019.08.10. 37
1917   교외 별전ㅡ세속인들이 모르는 것 염라판관 2019.08.10. 26
1916   그런데 설정 스님 사건 왜 판결이 안나나 염라판관 2019.08.10. 29
1915   독도 문화적 점거로 한국령 확실히 하라 염라판관 2019.08.10. 23
1914   왜 법화경인가 염라판관 2019.08.08. 26
1913   웹진 동시빵가게 12호 발행 이영애 2019.08.06. 35
1912   <새책>『네트워크의 군주 ― 브뤼노 라투르와 객체지향 철학』(… 갈무리 2019.07.31. 32
1911   세계 평화의 유일한 길 염라판관 2019.07.26. 30
1910   3차 미북 회담 결렬되면 염라판관 2019.07.26. 28
1909   김정은 정권 무엇이 문제인가? 염라판관 2019.07.26. 29
1908   아베에게 최법매 2019.07.20. 43
1907   당신은 무엇을 가지고 다니십니까 smither 2019.07.17. 36
1906   [한국콘텐츠진흥원] 컬처링 역발상 토크콘서트에 여러분을 초대… 김슬아 2019.07.16. 31
1905   [한국콘텐츠진흥원] 컬처링 역발상 토크콘서트에 여러분을 초대… 김슬아 2019.07.16. 36
1904   한일 통상 마찰 예견 염라판관 2019.07.15. 28



1 / 2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10개]

 

후원 우리은행 1005-802-113278 (사)한국작가회의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 128, 마포중앙도서관 5층 (사)한국작가회의 _ 전화 02-313-1486~7 / 전송 02-2676-1488
이메일 hanjak1118@hanmail.net(사무처)